KTUG마당은 KTUG를 방문하는 모든 이용자가 대화를 나누고 소식을 전하는 곳입니다.

  • 로그인 없이 자유롭게 글을 읽고 쓸 수 있는 철학은 처음과 같이 계속됩니다.
  • Team Blog의 글을 이곳 게시판의 "정보글"로 모았습니다. Team blog는 기고자가 올린 글에 질문을 받는 부담을 줄이기 위하여 댓글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곳 게시판으로 모으면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게시물을 작성하실 때 댓글을 원하지 않으시면 댓글을 허용하시지 않으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불필요한 소모성 댓글을 달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 TeX과 관련된 질문이나 답변은 QnA 마당을 이용하십시오. TeX과 관련된 질문은 지웁니다
  • MathJax를 이용한 수식조판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여기를 참조하세요.
  • 스팸 글을 막기 위하여 짧은 시간 내에 다시 글이 등록되는 IP를 막거나, 광고 글을 막기 위하여 금지어로 .com, .net 등을 설정하고 있습니다. 다소간의 불편함이 있으시더라도 양해 바랍니다.
    • 금지어에서 ktug, stackexchange, stackoverflow, ctan, overleaf, google.com, sil.org, kopus.org등은 해제하였습니다.
  • 사용하는 편집기는 CKeditor입니다. 편집기에서 [enter]를 누르면 <p> 태그가 들어가고, 문단으로 생각하고 한줄을 비웁니다. 글줄만 바꾸려면 shift-enter 를 누르시면 <BR>가 들어가므로 용도에 맞게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자유글 문단의 첫 글자를 크게

2017.08.17 09:48

yihoze 조회 수:4100

문단을 구분짓는 여러 방법들이 있죠. 들여쓰기, 내어쓰기, 행간 띄우기 등. 첫 글자를 크게 식자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그것을 lettrine 또는 drop cap이라고 부르는가 봅니다.

lettrine.png

\documentclass{article}
\usepackage{kotex}
\usepackage{lettrine}
\setlength\parskip{.5\baselineskip}
\begin{document}
\lettrine{나}{ am} happy to join with you today in what will go down in history as the greatest demonstration for freedom in the history of our nation.
\par \lettrine{F}{ive} score years ago, a great American, in whose symbolic shadow we stand today, signed the Emancipation Proclamation. This momentous decree came as a great beacon light of hope to millions of Negro slaves who had been seared in the flames of withering injustice. It came as a joyous daybreak to end the long night of their captivity.
\par \lettrine{B}{ut} one hundred years later, the Negro still is not free. One hundred years later, the life of the Negro is still sadly crippled by the manacles of segregation and the chains of discrimination. One hundred years later, the Negro lives on a lonely island of poverty in the midst of a vast ocean of material prosperity. One hundred years later, the Negro is still languished in the corners of American society and finds himself an exile in his own land. And so we've come here today to dramatize a shameful condition.
\end{documen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장애 복구 안내 [9] 관리자 2017.05.04 93187
793 Tikz 그림들을 삽입하기 [1] file yihoze 2017.11.20 3774
792 국내의 새 CTAN 미러를 찾았습니다. [4] 베이드프즈 2017.10.11 4071
791 MS Word에서 LaTeX을 지원하다네요. 허허 [2] file 허허 2017.10.11 7297
790 메르세데스-벤츠 골꼴도 있습니다. [1] Dennis 2017.10.20 3802
789 빙그레체 무료 배포 [3] 작나 2017.10.14 3812
788 TeXLive 2017, fontspec update에 따른 한글패키지와의 충돌 [14] likesam 2017.09.25 4439
787 TeXLive 2017 설치 안내 [3] file Progress 2017.09.18 6468
786 한국텍학회 학회비 [1] yihoze 2017.09.04 3722
785 산돌체 [13] yihoze 2017.08.11 4211
784 TeXLive 2017이 나왔네요 [4] Dennis 2017.06.06 4941
» 문단의 첫 글자를 크게 [6] file yihoze 2017.08.17 4100
782 Apple SD 산돌고딕 Neo의 흠?이라고 해야 하나... 김수철 2017.08.19 3742
781 ID/PASS 찾기 메일전송 기능 확인 부탁합니다. onionsjk 2017.08.16 3709
780 산돌체 라이선스에서 주의해야 할 조항 [3] 메타 2017.08.14 3862
779 XeTeX에서 폰트를 쓸 때 가장 주의해야 할 문제 [5] 메타 2017.08.10 3724
778 Visual Studio Code yihoze 2017.08.04 3775
777 공주대 문서작성 워크숍에 많이 참석해주세요. [7] file Progress 2016.10.25 4739
776 KTUG, KTS 게시판의 느려진 속도 관련 안내 [6] 관리자 2017.06.19 3772
775 2017 한국텍학회 정기총회 및 학술대회 개최 안내​ [1] 이기황​ 2017.01.24 385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