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UG마당은 KTUG를 방문하는 모든 이용자가 대화를 나누고 소식을 전하는 곳입니다.

  • 로그인 없이 자유롭게 글을 읽고 쓸 수 있는 철학은 처음과 같이 계속됩니다.
  • Team Blog의 글을 이곳 게시판의 "정보글"로 모았습니다. Team blog는 기고자가 올린 글에 질문과 답을 받는 부담을 줄이기 위하여 댓글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곳 게시판으로 모으면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게시물을 작성하실 때 댓글을 원하지 않으시면 댓글을 허용하시지 않으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불필요한 소모성 댓글을 달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 TeX과 관련된 질문이나 답변은 QnA 마당을 이용하십시오. TeX과 관련된 질문은 지웁니다
  • MathJax를 이용한 수식조판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여기를 참조하세요.
  • 최근 스팸글의 등록 빈도가 높아 졌습니다. 이를 막기위하여 짧은 시간내에 다시 글이 등록되는 IP를 막거나, 광고글을 막기위하여 금지어로 .com, .net등을 설정하고 있습니다. 다소간의 불편함이 있으시더라도 양해 바랍니다.
  • 사용하는 편집기를 스마트에디터에서 CKeditor로 변경하였습니다. 편집기에서 [enter]를 누르면 <p> 태그가 들어가고, 문단으로 생각하고 한줄을 비웁니다. 글줄만 바꾸려면 shift-enter 를 누르시면 <BR>가 들어가므로 용도에 맞게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자유글 매뉴얼 스타일: 활용 예

2010.03.09 17:42

yihoze 조회 수:46969

synapse님이 올리신 것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이어나가겠습니다.

 

hoze-layout은 쓰실 이유도 없고, 쓰시지 않는 게 좋습니다. 변2단 조판을 원하시지 않는다면...

 

일단 컴파일 에러의 원인은 hoze-misc.sty가 enumitem 패키지를 부르기 때문입니다.

enumerate 패키지가 \begin{itemize}[\ding{111}] 이런 방식의 지정을 가능하게 해 주는데, memoir 클래스가 enumerate 패키지를 에뮬레이트합니다. 그런데 enumitem 패키지는 이 방식을 재정의하므로 enumitem의 방식을 따라야 합니다.

enumitem은 enumerate보다 좀 더 복잡하지만 세련된 방식을 제공합니다.

제가 선호하는 \setxxx (\setitemize, \setenumerate)  명령을 제공합니다.

 

일단 이것만 해결하자면 \begin{itemize}[label=\ding{111}]이라고 하면 됩니다.

내친 김에 hoze-misc와 hoze-illust에서 제공되는 명령들을 이용하여 수정하였습니다.

 

1) 1 수준의 itemize를 모두 terms로 바꾸었습니다.

\setterms{base={실험 과정}, marker=\ding{111}, delimiter=:, iteminterval=\tightlist}

나열 환경에서 약물과 라벨어를 함께 쓰는 것은 정석적이지 않습니다만, 많은 사람들이 이런 형식을 선호하므로 marker라는 옵션을 만들었습니다. 저는 좀처럼 쓰지 않습니다만...

라벨의 넓이가 "실험 과정"이라는 말의 넓이에 맞게 정렬되고, 기호문자가 라벨 앞에 오고, 라벨 뒤에 콜론이 오게 됩니다.

여기서는 따로 지정하지 않았지만 이미 라벨 폰트가 디폴트로 산세리프로 지정되어 있고요.

\setxxx 방식의 명령을 선호하는 이유는 이 명령이 내려진 뒤부터 새로 명령이 내려지기 전까지 그 사이에 있는 것들의 모든 스타일을 한꺼번에 바꿀 수 있다는 것입니다. delimiter에 콜론 대신 화살표 같은 것을 넣으면 전부 다 그렇게 바뀌지요.

terms 환경의 단점은 수준 2, 3이 고려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그렇게 쓸 이유도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2) table을 \placetable 안에 두었습니다.

\setplacetable{captionstyle=\centering, tabularstyle=\centering, tabularfont=\sffamily\footnotesize}
마찬가지로 tabularfont를 달리 지정하면 전체 테이블 안의 서체가 바뀝니다.

 

3) enumerate에 원 문자를 쓰게 했고요. 묻고답하기 게시판을 찾아보시면 어딘가에 이것이 만들어진 연원이 나옵니다. 힌트는 늘 그랬듯이 도은이아빠님이 주셨는데, tikz를 이용한 것입니다.

 

testwithhoze.tex

testwithhoze.pdf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9 한국텍학회 제12차 정기총회 및 학술대회 [2] yihoze 2019.01.04 37865
공지 KTUG 사설저장소 브라우저 베이드프즈 2017.07.16 41242
공지 장애 복구 안내 [9] 관리자 2017.05.04 43755
공지 TeX Live 2016 설치 안내 [7] 관리자 2016.06.05 77804
827 [풀이] 워크숍 숙제 (오후 첫 번째 시간 curve2e 관련) [8] file Progress 2010.11.09 52867
826 도약을 기대하며... [9] ischo 2011.02.28 52595
825 fontspec 패키지에서 AAT 속성 폰트 투명도(alpha transparency) 구현 관련 [3] file Progress 2010.04.15 51405
824 학술대회 홈페이지를 방문하시면 progress 2011.02.16 51291
823 [잡담] Amazon Kindle질렀습니다. [15] 양사장 2010.10.30 51101
822 텍만이 할 수 있는 것 [1] yihoze 2011.02.22 51040
821 후기: 학국텍학회 학술대회 [3] yihoze 2011.02.14 50446
820 Lyx에 대해서.. [1] 초보초보 2011.02.24 50198
819 [잡담] 안 되는 게 어딨어? [25] yihoze 2010.03.29 50190
818 Windows 사용자를 위한 TeX Live 2012 + ko.TeX 설치 일괄 처리 배치파일 [13] file 관리자 2012.07.11 50181
817 Lyx 1.6.10 KoreanUCS file [2] file sookibae 2011.05.18 50093
816 [잡담] 음성 검색 yihoze 2010.10.10 49954
815 [잡담, 샘플문서, 소스] 러브레터 [10] file karnes 2010.03.09 49490
814 회원가입 및 잡담 조군 2011.03.12 47515
813 한국텍학회 2010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 감상문 [3] file sookibae 2010.02.04 47273
812 카스퍼스키가 xetex을 의심하는군요. [3] file Dennis 2011.01.06 47210
811 [잡담]우연히 눈에 들어온 사소한 것 3가지. [4] Kunggom 2010.03.04 47022
» 매뉴얼 스타일: 활용 예 [3] file yihoze 2010.03.09 46969
809 [잡담]윗동네에서 “독자 개발”(?)했다는 운영체제를 보고… [2] Kunggom 2010.03.02 46941
808 한국인쇄문화협회: 바른바탕체, 바른돋움체 에드 2010.11.29 462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