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UG마당은 KTUG를 방문하는 모든 이용자가 대화를 나누고 소식을 전하는 곳입니다.

  • 로그인 없이 자유롭게 글을 읽고 쓸 수 있는 철학은 처음과 같이 계속됩니다.
  • Team Blog의 글을 이곳 게시판의 "정보글"로 모았습니다. Team blog는 기고자가 올린 글에 질문과 답을 받는 부담을 줄이기 위하여 댓글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곳 게시판으로 모으면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게시물을 작성하실 때 댓글을 원하지 않으시면 댓글을 허용하시지 않으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불필요한 소모성 댓글을 달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 TeX과 관련된 질문이나 답변은 QnA 마당을 이용하십시오. TeX과 관련된 질문은 지웁니다
  • MathJax를 이용한 수식조판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여기를 참조하세요.
  • 최근 스팸글의 등록 빈도가 높아 졌습니다. 이를 막기위하여 짧은 시간내에 다시 글이 등록되는 IP를 막거나, 광고글을 막기위하여 금지어로 .com, .net등을 설정하고 있습니다. 다소간의 불편함이 있으시더라도 양해 바랍니다.
  • 사용하는 편집기를 스마트에디터에서 CKeditor로 변경하였습니다. 편집기에서 [enter]를 누르면 <p> 태그가 들어가고, 문단으로 생각하고 한줄을 비웁니다. 글줄만 바꾸려면 shift-enter 를 누르시면 <BR>가 들어가므로 용도에 맞게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자유글 메타 님께 여쭙습니다.

2015.07.23 22:40

nanim 조회 수:2607

메타 님께서 최근에 다신 답변글,

http://www.ktug.org/xe/index.php?document_srl=210275&mid=KTUG_QnA_board#comment_210459

http://www.ktug.org/xe/index.php?document_srl=211187&mid=KTUG_QnA_board#comment_211267

을 보면, 


xelatex을 쓰는 경우에 kotex은 필요없디


또는


kotex을 권장하지 않는다


는 느낌을 강하게 받습니다. 물론 kotex(그러니까 xetexko) 없이 한글을 표현하는 것이 불가능하지 않을 뿐더러 원한다면 kotex과 비슷한 기능을 하도록 설정하는 것도 가능할 것입니다. 이에 대해서는 다른 여러 글을 찾을 수도 있습니다.


제가 궁금한 것은 kotex을 배척(?) 또는 회피하는 것을 권장하시는 데 특별한 이유가 있는가 해서입니다. 설마 문과계 사람들이 생업과 관련없이 만든 패키지라고 경시하시는 것은 아니실 텐데 특히 사정을 잘 모르는 초보자들에게 꾸준히 kotex을 쓰지 말라는 뉘앙스의 글을 반복하시는 이유가 무엇인지 여쭤보고 싶었습니다.

제가 느끼기에 메타 님께서 Knuth와 Lamport까지만 인정하고 그 이후의 "모든" 클래스와 스타일에 회의적인 평가를 내리시곤 하시는 것으로 이해하고 있습니다만, kotex의 발전을 위해서나 서로의 소통을 위해서나 말씀을 들어보고 싶습니다. 한글을 표현하는 데 있어서 kotex을 쓰지 않는 것이 더 좋은(혹시 염두에 두고 계신 것이라면) 이유가 있는지요?


// 첨언: 오해를 피하기 위해 몇 마디 덧붙입니다. 저는 "kotex을 권장해야 한다"는 주장을 하고 싶은 것이 아닙니다. kotex 없이 한글을 표현할 수 있다면 그것도 충분히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단지 현재 xetexko (kotex)보다 한글을 더 잘 표현할 수 있는 패키지나 방법을 제가 모르기 때문에 이에 관하여 생각하시는 바가 있으면 토론이 가능하지 않을까 해서 적은 글입니다.


// 첨언2: 생각해보니 xetexko가 "기본 폰트"로 하고 있는 나눔 글꼴에 대한 메타 님의 (독특한) 견해 때문일 수도 있겠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9 한국텍학회 제12차 정기총회 및 학술대회 [2] yihoze 2019.01.04 50788
공지 KTUG 사설저장소 브라우저 베이드프즈 2017.07.16 54115
공지 장애 복구 안내 [9] 관리자 2017.05.04 57531
공지 TeX Live 2016 설치 안내 [7] 관리자 2016.06.05 91426
691 chpater toc [3] file yihoze 2015.10.15 2766
690 화첩 만들기 file yihoze 2015.10.15 3705
689 Chapter toc 만들기에 대하여 file yihoze 2015.10.15 3556
688 시나리오 만들기 file yihoze 2015.10.15 3370
687 TeX Live 2015 설치하기, Windows [7] nanim 2015.06.26 3384
686 온라인 텍 도구인 Overleaf를 알려봅니다~ [3] 감자돌이 2015.10.10 3081
» 메타 님께 여쭙습니다. [5] nanim 2015.07.23 2607
684 스포카 한 산스 글꼴 [1] workaholic 2015.10.09 2583
683 gentoo 에서 간단하게 tex 과 emacs 설치를 정리해 봤습니다. [5] 불량양파 2015.10.02 2686
682 이번 추석연휴에는... tex 이나 해볼라꼬.. [2] 불량양파 2015.09.25 2668
681 hzguide 클래스 설명서 [1] yihoze 2015.09.25 2509
680 Essential LateX++ 개정한글판에 대하여 [1] yihoze 2015.09.24 2628
679 네이버에서 새로운 코딩글꼴을 공개했습니다. [2] file 하늘연 2015.09.16 2850
678 게임 트리 그리기: istgame 패키지 [7] ndh 2015.09.02 2976
677 [잡담, 샘플문서, 소스] 러브레터 [10] file karnes 2010.03.09 50072
676 [샘플문서, 소스] 금강경 언해, 금강경 [3] file karnes 2010.05.06 29813
675 잡담: 텍 문서 번역 [3] yihoze 2010.10.04 45856
674 추억의 문서 <글쓰기와 병법> [1] file nova de hi 2011.07.04 28288
673 좋은 문서를 하나 crop해봤습니다.... [2] file 불량양파 2013.07.15 17318
672 멍청하고 비효율적인 워드프로세서 [5] ischo 2013.12.20 1744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