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UG마당은 KTUG를 방문하는 모든 이용자가 대화를 나누고 소식을 전하는 곳입니다.

  • 로그인 없이 자유롭게 글을 읽고 쓸 수 있는 철학은 처음과 같이 계속됩니다.
  • Team Blog의 글을 이곳 게시판의 "정보글"로 모았습니다. Team blog는 기고자가 올린 글에 질문을 받는 부담을 줄이기 위하여 댓글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곳 게시판으로 모으면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게시물을 작성하실 때 댓글을 원하지 않으시면 댓글을 허용하시지 않으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불필요한 소모성 댓글을 달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 TeX과 관련된 질문이나 답변은 QnA 마당을 이용하십시오. TeX과 관련된 질문은 지웁니다
  • MathJax를 이용한 수식조판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여기를 참조하세요.
  • 스팸 글을 막기 위하여 짧은 시간 내에 다시 글이 등록되는 IP를 막거나, 광고 글을 막기 위하여 금지어로 .com, .net 등을 설정하고 있습니다. 다소간의 불편함이 있으시더라도 양해 바랍니다.
    • 금지어에서 ktug*, stackexchange, stackoverflow, ctan.org, google.com sil.org, kopus.org등은 해제하였습니다.
  • 사용하는 편집기는 CKeditor입니다. 편집기에서 [enter]를 누르면 <p> 태그가 들어가고, 문단으로 생각하고 한줄을 비웁니다. 글줄만 바꾸려면 shift-enter 를 누르시면 <BR>가 들어가므로 용도에 맞게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Dennis

제 경험으로 보면 인쇄용 PDF 파일의 크기가 왕창 커지는 이유는 대체로 글꼴 때문이더군요. 우리가 일반적으로 쓰는 PDF는 시스템 글꼴을 불러다 쓰거나, 파일에 글꼴을 임베딩하고 이 글꼴을 가지고 조판하는 식입니다. 그런데 인쇄용 PDF를 살펴보면 글자 하나 하나를 전부 다 벡터 그래픽 방식으로 변환하더군요. 출력 장비마다 글꼴 처리 과정에서 미묘한 차이가 발생할 수 있는데 아예 이런 여지를 없애기 위해서다, 라는 설명을 디자이너한테 들은 기억이 있습니다.

2도 인쇄는 보통 인쇄 쪽에서는 '별색 인쇄'라고도 하는데, 쉽게 말해서 요즘 책을 보면 본문은 검정색이고 제목만 다른 색깔을 쓰는 경우가 있습니다. 컬러 인쇄는 4도 인쇄지만 만약 검은색이 아닌 강조용 색깔을 하나만 쓸 거라면 4도 인쇄를 하는 게 낭비이기도 하고 색깔도 덜 정확하기 때문에 정확하게 원하는 색깔로 잡은 별색 잉크 하나만 씁니다. 별색 인쇄용으로 만들 때에는 편집 및 조판 과정에서는 원래 의도했던 별색이 아니라, CYMK 중에 CYM 중 하나를 골라서 (주로 잘 보이는 마젠타) 조판하더군요. PDF로 내보낼 때 분판으로 나가야 하므로, 검은색과 마젠타 두 가지를 썼다면 PDF도 검은색, 마젠타, 이렇게 분판으로 나갑니다. 그러면 마젠타 PDF에다가 별색 잉크를 걸어서 인쇄하면 원하는 결과가 나옵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