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마당은 텍 관련 질문/답변을 위해 만들었습니다.

  • 로그인 없이 자유롭게 글을 읽고 쓸 수 있는 철학은 처음과 같이 계속됩니다.
  • 질문 전에 아래를 읽어 보세요. 좋은 질문이 좋은 답을 받을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
    • 질문에 맞는 제목을 붙이세요. 질문의 내용과 관련없는 "고수님", "긴급질문", "도와주세요"와 같은 제목은 답이 잘 올라오지 않습니다. 이 게시판에 올라오는 모든 글은 질문입니다. 굳이 [질문], [Q]를 적으실 필요도 없습니다.
    • 내용을 충실히 적어 주시고, 같은 상황을 재현할 수 있는 최소한의 예제가 같이 있어야 합니다.
    • 최소 예제는 "Minimal working example"을 읽어 보세요.
  • 파일을 첨부하실 때에는 가능한 압축하여 파일 크기를 줄여서 올려주시길 바랍니다.
  • 개인적으로 사용하신 글꼴이 들어 있는 경우, preparefont.sty에 관한 답변을 참조하세요.
  • 스팸 글을 막기 위하여 짧은 시간 내에 다시 글이 등록되는 IP를 막거나, 광고 글을 막기 위하여 금지어로 .com, .net 등을 설정하고 있습니다. 다소간의 불편함이 있으시더라도 양해 바랍니다.
    • 금지어에서 ktug*, stackexchange, stackoverflow, ctan.org, google.com, sil.org, kopus.org 등은 해제하였습니다.
  • MathJax를 이용한 수식조판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여기를 참조하세요.
  • 사용하는 편집기는 CKeditor입니다.
    • 편집기에서 [enter]를 누르면 <p> 태그가 들어가고, 문단으로 생각하고 한 줄을 비웁니다.
    • 글줄만 바꾸려면 [shift-enter]를 누르면 <BR> 태그가 들어가므로 용도에 맞게 나누어 쓸 수 있습니다.
    • 수식를 문서내에 삽입하시려면 에디터를 툴바에서 [소스]를 눌러 HTML로 입력할 수 있게 바꾸신 후 <pre> </pre> tag를 사용하셔서 <pre> 여러 줄의 수식 </pre>처럼 입력하시면 좋습니다.

noname

시간을 좀 내어서 지난번 질문하신 것을 포함하여 좀 찬찬히 들여다봤습니다. 선생님의 질문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면서도 선뜻 답변하지 못하는 이유 중에 가장 큰 요인은 "테스트해볼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1. "최소작업례"를 제공하십시오. "이전에 질문한 글에 있는 파일을 찾아서 테스트해보라"고 요구할 수 없습니다. Progress께서 언급하신 대로, "질문할 때마다 반복해서" 파일을 올리셔야 합니다. 

2. 여러 파일이 필요한 이런 샘플의 경우에는 "모든 필요한 파일"이 다 있어야 합니다. 여러 번 클릭하게 하지 마십시오. 한 개의 zip 파일을 다운받으면 거기에 필요한 모든 파일이 있도록, 말하자면 테스트해보려는 잠재적 답변자의 불편을 최대한 덜어주는 방식이어야 합니다.

3. 답변하려는 사람이 뭔가 추가로 설치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경우, 이를테면 폰트, 패키지(hierotex) 이런 것은 최소한 링크라도 제공하는 성의를 보이셔야 합니다.

====

첨부파일은 폰트를 제외하고 필요한 모든 파일을 묶은 것입니다. (질문자께서 이렇게 하지 않으시니 제가 해봤습니다.) hierotex과 어딘가에 가서 다운받아야 하는 폰트 2개를 포함해서 크기가 커졌기 때문에 게시판에는 첨부할 수 없습니다. 이럴 때는 dropbox 같은 걸로 공유하시면 좋습니다.

https://bit.ly/2U1dW01

그러나 만약 hierotex과 폰트를 제외한다면 소스를 압축하면 게시판에 첨부할 수 있을 것입니다. 적어도 그 정도는 해주십시오. 

첨부파일을 풀면 test.sh가 있는데 이것으로 컴파일할 수 있습니다. 테스트해보시려는 다른 분께서는 이 방법을 이용해주십시오.

====

제가 본 것 서너 가지만 지적하겠습니다.

  1. 문단 나누기를 \\로 하지 마십시오. 이것은 극히 나쁜 습관이고 TeX에 적합하지 않은 것입니다. 백슬래시 두 개는 "문단 나누기"가 아닙니다. 백슬래시 두 개를 준 결과를 보면 마치 문단이 나누어진 것 같이 보일지 모르나 \par (즉 빈 줄)가 나오기까지 아직 문단이 형성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다시 강조하겠습니다. "문단 나누기를 \\로 하지 마십시오." 한 번 더 강조하겠습니다. "문단을 \\로 나누지 마십시오."
  2. 아랍어가 들어오면서 bidi가 문제가 되었습니다. 이 bidi라는 패키지는 유달리 패키지 로딩 순서에 민감합니다. 그래서 frame.tex 등에 있던 \usepackage 문장을 삭제하고 패키지 로딩 관련한 부분을 좀 정리했습니다. yihoze께서 권고하시는 대로, xetexko를 가장 마지막에 오는 bidi보다 뒤에 두는 것이 이 경우에는 안전해보입니다. 
  3. cjhebrew는 xetex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것은 pdflatex과 lualatex에서만 모든 결과가 제대로 나옵니다. polyglossia의 hebrew 지원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만(어차피 polyglossia를 쓰고 있으니) 여기에 대해서 별다른 조치는 취하지 않았습니다. 그냥 폰트만 지정하고 지나갔는데 이 부분은 충분히 해결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4. hierotex과 hieroglf는 둘 중 하나만 쓰시는 게 좋지 않겠습니까? hieroglf 패키지도 뭔가 이상한 동작을 할 수 있을 걸로 생각되는데요, 이를테면 \pmglyph 명령을 index에서 쓸 수 없게 될지도 모릅니다. 첨부 파일 샘플에서는 원래대로 진행하면서 \index 명령 안에 있는 \pg 부분을 제거했습니다.
  5. index는 komkindex로 만듭니다. komkindex -s kotex academ1.idx 명령을 한 번 내리면 될 것입니다.
  6. xltxltra와 xunicode는 불필요해보입니다.
  7. skt 패키지는 제거했습니다. 가장 최근에 올리신 샘플을 기준으로 했습니다.
  8. 힌디어 \hd 명령을 재정의했으니 참고하십시오.
  9. cframe 안에 각주가 들어가는 것은, 소스를 보니 이왕 footnote 패키지를 올리고 있더라고요. 그렇다면 savenotes를 이용하는 간단한 해법을 도입하면 쉬울 듯합니다. euclide1.tex에 제가 해둔 것이 있으니 참고하십시오.

그밖에도 뭔가 더 있을 것 같긴 한데 기억이 나지 않네요. 제가 링크한 소스로 컴파일한 결과를 첨부하겠습니다. (끝에 쯤에 산스크리트 숫자가 이상하게 나왔지만 이건 아마도 skt를 뺐기 때문에 그런 듯합니다.)

 




XE Login